Home > 뉴스 > 기타
‘네쌍둥이’ 의정부성모병원에서 탄생…의료진 30여명 뭉쳤다
 
[기타] twitter  facebook    ȮƮ
입력시간:  2022-04-05 17:42:56
방글라데시 국적 외국인 부부 네쌍둥이 출산, 산모.아이 모두 건강해





 

 

가톨릭대학교 의정부성모병원은 45일 오전 9시 경 방글라데시 국적의 A(22)가 네쌍둥이(남아 2, 여아 2)1분 간격으로 출산했다고 밝혔다.

32주하고도 5일 만에 세상에 나온 네쌍둥이 중 먼저 태어난 첫째아는 약 1.8kg, 나머지 3명은 약 1.6kg 전후로 모두 인큐베이터로 옮겨졌으며 건강한 상태이다.

네쌍둥이는 국내에서도 굉장히 드문 케이스다. 이에 병원에서는 출산하기 전부터 수 차례 시뮬레이션을 진행하였으며, 출산 당일 산부인과, 소아청소년과, 마취통증의학과 의사들과 수술실, 신생아실, 분만실 등 관련 부서 의료진 30여명이 합심하여 출산 과정을 함께 했다.

이번 분만을 집도한 산부인과 김연희 교수는 산모는 현재 분만실에서 안정가료를 취하고 있으며 네쌍둥이들은 현재 신생아집중치료실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한창희 병원장은 소중한 새 생명의 탄생을 진심으로 축하하며, 앞으로 건강하게 성장하길 기도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의정부성모병원은 2015년 신생아집중치료지역센터로 선정된 이후 경기북부지역에서 발생하는 신생아의 치료에 앞장서고 있다.



이미숙 기자 ( uifocus@hanmail.net )
 
 
등록번호 경기., 아51960 주소 경기 의정부시 시민로 29(의정부동) 발행.편집인 이미숙 청소년보호책임자 이미숙
등록연월일 2018년 9월 13일   전화 : 031-825- 8816 팩스 : 031-825-8817 관리자메일 : uifocus@hanmail.net
copylight(c) 2012 경기북부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