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정치,행정,의회
경기도, ‘광역버스 입석 중단’ 불편 해소 위해 5일부터 전세버스 20대 추가 투입
 
[정치,행정,의회] twitter  facebook    ȮƮ
입력시간:  2022-12-01 21:05:15
5개 시.군 16개 노선에 출퇴근 전세버스 20대 투입



 

 

경기도가 지난 1118일부터 이어진 KD운송그룹 계열 14개 버스업체의 광역버스 입석 승차 중단에 따른 도민 불편 해소를 위해 5일부터 출퇴근 시간 전세버스 20대를 추가 투입한다.

이번에 투입된 20대는 화성시 4개 노선(6001, 6003, 6002, G6009) 성남시 4개 노선(G8110, 3330 2, 3500, 8106) 수원시 2개 노선(1112 2, 2007 2) 용인시 4개 노선(5500-2 2, 5006, 1550, 5001) 남양주시 2개 노선(1003, 1006) 등 총 5개 시.16개 노선에서 운용된다.

도는 현장점검과 민원 사항을 반영해 승차 지연이 빈번히 발생하는 정류소에 출·퇴근 시 전세버스를 투입, 승차지연으로 인한 도민 불편을 최소화하겠다는 계획이다.

앞서 도는 1121일부터 28일까지 광주시 500-2 6개 시.14개 노선에 출퇴근 전세버스 등 24대를 투입했다. 이에 따라 도가 광역버스 입석 승차 중단으로 투입한 버스는 총 44대다.

도는 긴급하게 투입된 전세버스 외에도 버스를 새로 출고하는 방식으로 2층 전기버스(단층 45270) 14대를 화성시 2개 노선(7790, 1006)1220일까지 투입할 예정이다. 이용수요가 집중된 성남시 4개 노선(333, 3330, 3500, 8106)에도 정규버스 10대를 1212일부터 증차운행 할 예정이다.

한편 경기도는 지난 9광역버스 입석 문제 해소 2차 대책을 발표하며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서울시, 인천시와 광역버스 입석 대응 협의체를 구성했고 광역버스 운행 횟수를 총 195회 늘릴 계획이다. 이 밖에도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서울시와 광역버스 입석 문제 해소 3차 대책마련을 위해 긴밀히 협의할 계획이다.

박노극 경기도 교통국장은 신차버스 출고 지연, 운수종사자 확보 등의 문제로 입석대책 실행이 늦어지고 있는 상황에서 이번 조치는 도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한 것이라며 계속해서 정류소별 승차현황을 모니터링하며 필요한 경우 추가 조치를 시행하겠다라고 말했다.

 

 

이미숙 기자 ( uifocus@hanmail.net )
 
 
등록번호 경기., 아51960 주소 경기 의정부시 시민로 29(의정부동) 발행.편집인 이미숙 청소년보호책임자 이미숙
등록연월일 2018년 9월 13일   전화 : 031-825- 8816 팩스 : 031-825-8817 관리자메일 : uifocus@hanmail.net
copylight(c) 2012 경기북부포커스 All rights reserved.